'울산 반구대 암각화' 영문학술서 발간 외 [학술·문화재 단신]

입력 : 2019-05-15 00:00:00



‘울산 반구대 암각화’ 영문학술서 발간

 

울산대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가 울산 반구대 암각화 연구 성과를 담은 영문 학술서를 발간했다. 제목은 ‘The BANGUDAE PETROGLYPHS in ULSAN’. 책에는 국보 제285호인 울주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에 남은 그림 350여점을 정밀 실측한 도면을 수록했다. 연구소 전호태 소장은 “반구대 암각화는 선사시대 사람들의 고래사냥과 신앙 양상을 잘 보여주는 유물이지만, 외국에 연구 기초자료가 제공되지 않았다”며 “영문 학술서 출간을 계기로 반구대 암각화가 지닌 가치가 새롭게 평가되고 외국 학자와 공동 연구가 활성화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세계
"평생의 동반자가 되어줘"..치매로 기억 잃은 남성, 아내에게 청혼해 '두 번째' 결혼식
Poland Storm Deaths
Canada LPGA Tour Golf
IAEA "북한, 영변 핵연료봉 6000개 꺼냈을 가능성"
건강
2020년 건강보험료율 인상률 3.2%로 결정
담적병, 만성위축성위염·장상피화생 원인..치료방법은?
의사들의 잇따른 산재 인정, 앞으로 쉬워질까
"뇌수술하려면 무조건 삭발? 안 해도 무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