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I] 라이즈 하드캐리 보여준 '페이커' 이상혁 "IG 전승 끊어 통쾌했다"

입력 : 2019-05-15 00:00:00



'페이커' 이상혁이 소속팀 SK텔레콤에게 쓰라린 패배를 안겨준 IG에게 통쾌한 복수를 한 후 웃어보였다.

SK텔레콤 T1이 14일 오후 베트남 하노이 국립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리그 오브 레전드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그룹 스테이지 5일차 6경기에서 인빅터스 게이밍의 연승을 저지했다. 


'페이커' 이상혁은 이날 IG전에 대해 "승패가 상관없는 상황이긴 했지만 IG의 전승을 끊어 통쾌하다"며, 지난 패배에 대해서 "최근 팬들의 반응을 몰라 부담 받지 않았다. 우리가 충분히 이길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지난 인터뷰에서 보여준 자신감이 진짜였음을 드러냈다. 


이날 이상혁은 IG를 상대로 라이즈를 픽해 8킬 노데스 7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특히 '루키' 송의진의 조이보다 3레벨 앞서는 모습은 그야말로 백미. 이상혁은 라이즈 픽을 두고 "뭘 해도 자신감이 있었다. 특별히 라이즈라서 이길 것이라 생각하진 않았다"고 설명하며 "미드 대결을 할 때 내가 스킬을 잘 피하는 등 여러모로 운이 따랐다"고 겸손함까지 보였다.


이상혁은 인터뷰를 마무리 지으며 "한국에서 응원해주시는 팬들께 감사드린다. 그룹 스테이지는 2위로 마무리 했지만 4강과 결승에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약속했다. 


세계
"평생의 동반자가 되어줘"..치매로 기억 잃은 남성, 아내에게 청혼해 '두 번째' 결혼식
Poland Storm Deaths
Canada LPGA Tour Golf
IAEA "북한, 영변 핵연료봉 6000개 꺼냈을 가능성"
건강
2020년 건강보험료율 인상률 3.2%로 결정
담적병, 만성위축성위염·장상피화생 원인..치료방법은?
의사들의 잇따른 산재 인정, 앞으로 쉬워질까
"뇌수술하려면 무조건 삭발? 안 해도 무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