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의 한국 여자배구, 대만에 3-0 완승..8강 첫승

입력 : 2019-08-23 00:00:00



2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20회 신한금융 서울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대회 대한민국과 대만의 8강 라운드 경기. 한국 선수들이 세트 스코어 3-0으로 승리한 뒤 기뻐하고 있다.


여자배구대표팀이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첫 우승을 향해 순항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2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20회 신한금융 서울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대회 8강 라운드 E조 첫 경기에서 대만에 3-0으로 완승했다.


고지 쓰즈라바라 감독이 이끄는 대만은 대학·프로리그에서 뛰는 24세 이하 젊은 선수들로 구성된 팀이다. 김연경이 이 이끄는 한국은 한 수 아래인 대만을 맞아 초반에 다소 고전했으나 김연경과 김희진의 노련한 공격을 앞세워 첫 세트를 따내면서 기선을 잡은 끝에 완승을 거뒀다.


조 1위로 예선을 통과한 한국은 C조 1·2위 태국·대만, A조 2위 이란과 함께 8강 E조에 속했다. 조 1·2위만 4강에 오를 수 있는 8강에서 한국은 23일 태국과 2차전을 갖는다. 태국은 이번 대회 우승을 노리는 한국의 최대 라이벌이다.

세계
[줌인]"뉴스보고 주식매매 말라"..惡실적에도 가치투자 고집한 버핏
epaselect NORTH MACEDONIA EPIDEMIC COVID19 CORONAVIRUS
이집트 '30년 독재자' 무바라크 사망
크로아티아·오스트리아서도 신종 코로나 확진자 발생
건강
"한번만 부탁드립니다"..'코로나 전투' 대구 의료진 울컥하게 한 문자
코로나19 치료제 도입, '아비간' 되고 '렘데시비르' 안 된다?
"스위스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단독] 병원내 코로나19 감염 목격한 환자 "전쟁터 같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