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회 첫 홈런' 김재환 "유리한 볼카운트서 공격적으로 접근" [프리미어12]

입력 : 2019-11-12 00:00:00

매경닷컴 MK스포츠


“유리한 볼카운트라 공격적으로 접근했다.”


대한민국 야구대표팀 프리미어12 첫 홈런의 주인공은 김재환이었다.


김재환은 11일 오후 7시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 12 슈퍼라운드 미국과의 1차전에서 5번 지명타자로 출전했다.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대한민국과 미국의 경기가 11일 오후 일본 도쿄돔에서 열렸다. 1회말 2사 1,3루에서 김재환이 3점 홈런을 치고 있다. 사진=


1회말 2사 2, 3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상대 선발 코디 폰스의 공을 잡아당겨 우측 담장으로 넘겼다. 선제 3점홈런이었다.

이번 대회 대표팀의 첫 홈런으로 대표팀이 바라던 장타였다. 김재환의 결승 홈런에 힘입어 한국도 5-1로 승리했다.


경기 후 김재환은 회견에서 “일본에 와서 승리할 수 기분 좋다. 선수들이 다 같이 잘해줘서 이룬 승리였다고 생각한다. 내일 경기도 잘 하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홈런 상황에 대해 “2아웃이어서 어떻게든 좋은 결과를 내고 싶었다. 내게 유리한 볼카운트였기 때문에 공격적으로 임했던 게 운이 좋아서 홈런으로 연결됐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세계
트럼프 "우리가 이길 것"..펠로시 탄핵안 작성 요청에 '분노'
GERMANY ART HOLOCAUST MEMORIAL
GERMANY GOVERNMENT MERKEL
THAILAND ENTERTAINMENT
건강
'아동 성적 일탈' 일파만파 복지부 성교육 보완 약속했지만..
사설구급차 이송료 수십만원..그것도 현금만?
[오늘의 건강] 맹추위에 독감 기승, 감기와 다른 점은?
"만12세女청소년, 12월31일까지 자궁경부암 무료접종하세요"